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차클' 도전 차클벨! 흥미진진 '최명길' 퀴즈 배틀의 승자는?

입력 2020-03-18 15:20

방송 : 3월 18일(수) 밤 9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 3월 18일(수) 밤 9시 30분

'차클' 도전 차클벨! 흥미진진 '최명길' 퀴즈 배틀의 승자는?

조선의 신하 최명길에 대한 뜨거운 문답이 펼쳐진다.

18일(수)에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 – 질문 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는 역사학계 권위자인 명지대학교 한명기 교수가 '최명길, 충신인가? 역적인가?'를 주제로 문답을 펼찬다. 3년 만에 '차이나는 클라스' 학생들을 다시 만난 한명기 교수가 조선시대 정묘호란과 병자호란 당시 남다른 행적을 보여준 사신 최명길을 둘러싸고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차이나는 클라스' 녹화에서는 오프닝부터 '도전 차클벨'이 열려 학생들을 당황하게 했다. 학생들은 청천벽력같은 시험소식에 격한 거부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홍진경은 문제가 출제될때마다 "들어본 적 없다"라며 투덜거렸다. 반면 윤덕원은 1등을 향한 야망으로 배신을 하기도 해 학생들의 원성을 자아냈다. '도전 차클벨'로 녹화장이 달아오른 가운데, 출제된 시험 문제들이 이전에 한명기 교수를 통해 이미 배운 내용이었다는 반전이 학생들을 더욱 당황하게 만들었다는 후문.

이날 한명기 교수는 고통받던 약자들의 영웅, 최명길에 대한 흥미로운 일화를 전했다. 조선시대, 최악의 전쟁으로 꼽히는 병자호란의 최대 피해자는 일반 백성들이었다. 10만 명이 넘는 백성들이 청나라 군에게 붙잡혀 심양으로 끌려갔다. 추위와 배고픔에 시달리던 백성들은 탈출 시도가 발각되면 발뒤꿈치가 잘리는 보복까지 당할 정도로 끔찍한 상황에 처했다. 이에 인조는 민심을 수습하기 위해 포로의 몸값을 지불하고 데려올 수 있는 속환법을 시행했지만, 부자들이 수십 배의 속환금을 지불하고 가족을 먼저 데려오는 바람에 천정부지로 금액이 올라버리는 상황까지 치달았다. 이때, 최명길이 냉대와 외면 속에서 고통받던 백성들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한명기 교수는 최명길의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정책을 소개해 학생들의 입을 다물지 못하게 했다는 후문.

한명기 교수에게 듣는 흥미진진 최명길의 이야기는 3월 18일(수)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 – 질문 있습니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