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태리 오징어순대집' 본격 영업 개시! 손님들 반응은?

입력 2019-12-09 10:33

방송: 12월 9일(월)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12월 9일(월) 밤 11시

'이태리 오징어순대집' 본격 영업 개시! 손님들 반응은?

알베르토가 고향에 차린 한식당이 본격적으로 영업을 시작해, 현지 손님들이 찾아오기 시작했다.

9일(월) 방송될 JTBC '이태리 오징어순대집'2회에서는 이탈리아 출신 방송인 알베르토 몬디가 고향에 차린 한식당을 본격적으로 오픈한다.

지난 1회에서 알베르토, 데이비드 맥기니스, 샘 오취리는 알베르토의 가족과 친구들을 불러 시식회를 열고 식당 오픈 전 최종 점검에 나섰다. 이어서 세 사람은 시식단의 의견을 수렴해 레시피를 수정하며 늦은 새벽까지 오픈 준비를 했다.

오픈 첫날이 되자 점심시간부터 손님들이 하나둘 오기 시작했다. 세 사람은 손님을 맞이했다는 기쁨도 잠시 첫 손님이 현지 셰프라는 소식에 시작부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어떤 상황에서도 웃음 바이러스를 전파했던 샘마저 진지해지며 주방은 그 어느 때보다도 긴장감이 감돌았다.

식당을 찾은 손님들은 처음 접하는 한식을 맛보며 세 사람의 음식에 대해 다양한 평가를 했다. 그뿐만 아니라 김치찌개를 맛본 한 손님은 뚝배기에서 펄펄 끓여진 김치찌개를 맛보고 '악마의 수프'라고 칭하며 독설(?)도 서슴지 않았다는 후문.

또한 전날 디저트로 준비한 홍시 푸딩이 딱딱하게 굳어버리면서 메인 셰프인 알베르토는 시작부터 험난한 신고식을 치렀다.

한국 사람보다 더 한국 사람 같은 세 사람이 만든 한식이 현지 사람들에게 어떤 반응을 불러일으켰을지는 9일(월) 밤 11시에 방송될 JTBC '이태리 오징어순대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