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냉부' 한국의 다비드 오지호가 뽑은 최고의 미남 배우는?

입력 2019-10-07 10:16 수정 2019-10-07 10:25

방송: 10월 7일(월)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10월 7일(월) 밤 11시

'냉부' 한국의 다비드 오지호가 뽑은 최고의 미남 배우는?

'냉부' 한국의 다비드 오지호가 뽑은 최고의 미남 배우는?

오지호가 연예계 외모 원탑 배우로 정우성을 꼽았다.

7일(월)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배우 오지호와 이윤지가 출연한다. 이번 방송에서는 오지호가 냉장고를 공개하고 셰프들과의 자존심을 건 허벅지 씨름 대결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MC들은 '걸어 다니는 조각상'으로 불리는 오지호에게 "본인이 인정하는 최고의 미남 배우는 누구냐"라고 물었다. 이에 오지호는 '원탑'으로 정우성을 뽑았고, 이어 "배우 이병헌의 이미지와 비슷하다"라며 또 다른 후배를 언급했다. 또한 오지호는 "고등학교 때 목포에서 서울로 전학 오자 친구들이 잘생겼다며 미팅을 나가자고 해 내가 잘생겼다는 것을 알게 됐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친구들은 잘생긴 오지호에게 "미팅 나가면 이것만은 절대 하지 말라고 당부했다"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팬들이 선정한 연예계 짐승남 TOP3'에서 옥택연, 장혁을 꺾고 오지호가 1위로 뽑힌 사실이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이에 MC들이 오지호에게 "드라마 '추노' 촬영장에서 장혁과 신경전이 없었나"라고 물었고, 오지호는 "현장에서 대본 보는 사람은 없었다. 전부 다 운동하고 있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오지호는 "내가 10kg짜리 아령으로 운동을 하면, 장혁은 합이 60kg인 운동기구로 운동을 했다"라며 심지어 "해발 200m의 촬영장에서도 운동기구를 들고 올라갔다"라고 전했다.

또한 강호동, 서장훈, 박찬호를 꺾은 '연예계 최강 허벅지 왕'인 오지호는 "내가 연예계 최초로 허벅지 씨름을 전파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김성주는 오지호에게 '냉장고를 부탁해' 팀 10명과의 1:10 허벅지 씨름 대결을 제안했다. 오지호와 선수들은 남다른 승부욕을 보이며 불꽃 튀는 대결을 펼쳤다.

'연예계 최강 허벅지 왕' 오지호의 자존심을 건 허벅지 씨름 대결 현장은 7일(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