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슈퍼밴드' 1라운드 탈락자 나온다…'전율의 2라운드 예고'

입력 2019-05-09 15:5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슈퍼밴드' 1라운드 탈락자 나온다…'전율의 2라운드 예고'

음악천재들의 글로벌 밴드 결성 프로젝트 JTBC '슈퍼밴드'(연출 김형중 전수경)가 5회 예고편을 공개, (https://tv.naver.com/v/8251210) 1라운드 탈락자 선정 및 더욱 환상적인 2라운드를 예고해 화제가 되고 있다.  

10일 방송 예정인 JTBC '슈퍼밴드' 5회에서는 마음 아픈 1라운드 탈락자 공개 뒤 더욱 환상적인 2라운드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지난 4회까지 '슈퍼밴드'는 개인(팀) 참가자를 대상으로 한 개별 프로듀서 오디션 및, 본선 1라운드 1대1 팀 대결 무대를 선보여 왔다. 1대1 팀 대결에서 패한 팀은 전원 탈락 후보가 됐지만, 아직까지 최종 탈락자는 나온 바 없다.

5회에서는 드디어 1라운드 탈락자 공개가 예고된 가운데, 긴장된 표정으로 무대에 서 있는 참가자들 중 눈물을 쏟는 이들과 "쓰리죠…생각하기도 싫어요, 솔직히"라는 코멘트가 공개돼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서 MC 전현무가 "본선 2라운드는 더 힘듭니다. 더블 아웃"이라고 말하며 등장하고, 마침내 시작된 2라운드의 환상적인 무대가 일부 드러났다.

프로듀서들은 "와…TV 오디션에서 이런 무대를 보는구나. 우리나라 어떤 차트에도 없고, 어디에도 없어요"(윤종신), "아델의 원곡보다 이 팀 버전의 음악을 더 듣고 싶네요"(조한), "번개 치듯이 소름이 쫙쫙 돋으면서…"(이수현) 등 최고의 찬사를 내놓으며, '세상에 없던 음악 열전'에 전율했다.

그리고 프로듀서 윤상이 "어떻게 여기서 승부를 내요? 동점 제도 건의합니다"라며 손을 들어올린 데 이어, 프로듀서 조 한은 "저는 투표 안 할래요"라며 결연한 표정을 지었다. 이는 '사상 초유의 집단 투표 거부 사태'가 일어났음을 알렸다.

상상을 뛰어넘을 만큼 환상적인 음악천재들의 2라운드 무대를 선사할 JTBC '슈퍼밴드' 5회는 5월 10일 밤 9시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