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태양을 터치하라…인류 첫 태양탐사선 '파커' 발사 성공

입력 2018-08-13 08:5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미국 항공 우주국 NASA가 인류 역사상 처음으로 태양 탐사선을 쏘아 올렸습니다. 7년동안 임무를 수행한다고 하는데요. 태양에서 내보내는 전자 입자, 태양풍이 어떻게 생기는지 등을 파악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주찬 기자입니다.
 

[기자]

시뻘건 화염을 내뿜는 로켓이 굉음을 내며 우주를 향해 날아갑니다.

미국 항공우주국 NASA가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에서 무인 태양탐사선 '파커'를 실은 로켓을 쏘아 올렸습니다.

인류 역사상 첫 태양 탐사선인 '파커'는 소형 승용차 크기로 오는 10월 초 금성을 처음 지나고, 11월에 태양과 만나게 됩니다.

'파커'는 태양 대기의 가장 바깥층인 코로나가 태양 표면보다 수백, 수천 배 더 뜨거운 이유를 밝히는 데 필요한 자료를 모읍니다.

태양풍의 원인을 찾는 임무도 수행합니다.

태양에서 내보내는 전기 입자를 뜻하는 태양풍은 극지방의 오로라 현상을 일으키기도 하고, TV 등 전자기기의 작동을 멈추게도 합니다.

'터치 선' 즉 태양을 만지다라는 프로젝트 이름답게 '파커'는 태양 표면 600만km 수준까지 접근할 예정입니다.

탄소절연체로 된 지름 2.4m의 방패가 탐사선이 태양열에 녹아내리지 않게 하는 핵심입니다.

'파커'는 7년 후인 2025년까지 태양주변을 24번 돌며 연구자료를 보낸 뒤 태양에 빨려 들어가 임무를 마칠 예정입니다.

(영상제공 : 미국 항공우주국)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