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근룡호 선원 2명 조타실서 주검으로 발견…실종자 5명 수색중

입력 2018-03-01 08:26 수정 2018-03-01 10:10

사망자는 외국인 선원과 신원불상자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사망자는 외국인 선원과 신원불상자

근룡호 선원 2명 조타실서 주검으로 발견…실종자 5명 수색중

완도군 청산도 인근 해상에서 뒤집힌 7t급 연안통발어선 근룡호 선체 내부에서 승선원 2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완도해양경찰서는 사고 해역에 투입한 수중 구조대가 1일 오전 7시 32분과 7시 49분 근룡호 조타실 안에서 실종자 2명을 잇달아 발견해 인양했다.

발견된 실종자는 모두 사망한 상태였다.

사망자 2명 가운데 1명은 외국인 선원으로 확인됐다. 나머지 1명에 대해서도 신원을 파악하고 있다.

완도선적 7.93t 연안통발어선 근룡호는 지난달 26일 출항신고를 마치고 하루 뒤인 27일 오전 9시 5분 선장과 선원 등 모두 7명을 태우고 완도항을 나섰다.

출항 하루 만인 28일 오후 4시 28분께 청산도 남쪽 약 6㎞ 해상에서 뒤집힌 채 발견됐다.

해경은 실종상태인 나머지 승선원 5명을 찾고자 선체 내부, 주변 해역 수색을 이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