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성추행 위로한다며 성추행' 전 사단장 징역 6개월 실형

입력 2018-02-28 21:0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성추행을 당한 부하 여군을 위로한다면서 불러서 오히려 또 성추행을 한 송유진 전 육군 17사단장에 대해서 대법원에서 징역 6개월 실형이 확정됐습니다.

송 전 소장은 지난 2014년 부하 여군 2명을 각각 자신의 집무실로 불러서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는데, 이중 한명은 다른 상사로부터 성추행을 당했고, 송 전 소장은 이를 위로한다는 핑계로 피해자에게 입을 맞추는 등 추행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