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북 김일국 체육상 "다 같이 힘 합쳐 이번 대회 잘 합시다"

입력 2018-02-07 12:4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북 김일국 체육상 "다 같이 힘 합쳐 이번 대회 잘 합시다"

김일국 북한 체육상은 7일 오전 경기도 파주 도라산 남측 출입사무소(CIQ)에서 "다 같이 이번에 힘을 합쳐 이번 경기대회(평창동계올림픽) 잘 합시다"라고 밝혔다.

김 체육상은 이날 방남 소감을 묻는 취재진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그는 '응원준비 많이 했느냐'는 질문에 "응원준비는 우리 체육경기마다 늘 하고 있는 응원"이라고 말했다.

김 체육상은 연습을 얼마나 했느냐는 등의 다른 질문에 답하지 않고 남측에서 준비한 에쿠스 승용차에 타고 출발했다.

김명철 민족올림픽위원회(NOC) 위원도 소감을 묻자 "북과 남이 힘을 합쳐서 겨울올림픽이 성과적으로 열리게 된 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이번 경기 대회에서 북과 남의 선수들이 좋은 성과를 이루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들을 비롯한 NOC 관계자 4명은 숙소인 평창 홀리데이인 호텔로 이동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