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마크맨이 간다] 안철수, 뚜벅뚜벅 걸으며 광주 표심 공략

입력 2017-05-06 21:00 수정 2017-05-06 23:4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도보 유세 셋째 날,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광주 남광주시장에서 오전 일정을 시작했습니다.

장소를 옮길 때는 대중교통을 이용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버스 안에서 자연스럽게 시민들과 대화가 가능했습니다.

유세에서 강조한 것은 반패권주의입니다. 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을 동시에 견제했습니다.

[안철수/국민의당 대선후보 : 민주당이 집권하면 친박 부활이 될 겁니다. 국론은 분열되고 국가는 파탄지경에 빠질 수 있습니다. 저는 절박하게 그 일을 막으려고 합니다.]

도보 유세가 알려지면서 여정에 따라 시민들이 모였습니다.

이곳은 광주 금남로입니다. 방금 전 안철수 후보가 금남로 입구에 들어섰습니다.

안 후보 지지자들이 '안철수 대통령'을 외치며 거리를 가득 메운 모습입니다.

지지자들은 안철수 후보가 주장하는 반패권주의를 가장 긍정적으로 평가했습니다.

[배태환/광주광역시 광산구 : 우리 안 후보 같은 경우는 편파적 정치 속에 들어가는 정치는 안 할 것으로 믿었기 때문에 제가 지지합니다.]

안철수 후보는 오늘(6일) 하루 광주에 집중했습니다.

국민의당과 안 후보의 핵심 지지기반인 호남에서 승리하지 못하면 대선 승리가 어렵다는 판단이 반영됐다는 분석입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