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인명진 "새누리 도움 없이 아무도 대통령 될 수 없어"

입력 2017-01-03 13:09

"반기문 구애? 또 탄핵할 일 있냐"
"유승민, 2~3년 전에 뭐하던 사람이냐"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반기문 구애? 또 탄핵할 일 있냐"
"유승민, 2~3년 전에 뭐하던 사람이냐"

인명진 "새누리 도움 없이 아무도 대통령 될 수 없어"


홍세희 기자 한주홍 인턴기자 = 인명진 새누리당 비대위원장은 3일 "우리 당의 협력을 받지 않으면 아무도 대통령이 될 수 없다는 것을 알지 않느냐"고 강조했다.

인 위원장은 이날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한 뒤 "우리는 (대선 후보를) 골라잡을 수 있다"고 밝혔다.

인 위원장은 우선 새누리당과 개혁보수신당의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구애 경쟁과 관련, "사람 보고 따라다니다가 또 한번 당과 나라를 망칠 일이 있느냐"며 "한 사람 탄핵했으면 됐지 또 한번 탄핵하려고 하느냐"고 일축했다.

인 위원장은 "많은 언론이 반기문을 놓고 구애한다, 침 흘리고 있다고 하는데 그건 오보"라며 "반 총장은 훌륭한 분이고 우리나라가 낸 세계적 영웅이지만 정치는 다르다. 사람 하나만 보고 이 분을 모셔야 한다고 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당이 왜 이렇게 됐나. 사람을 따르다 이렇게 됐다. 친박, 비박 또 이렇게 될 것이냐"며 "중진 의원이 사람보고 따라간다고 하는 것은 박근혜 대통령과 친박 하던 사람들과 뭐가 다르냐"고 비판했다.

인 위원장은 "반 총장이 우리당에 온다고 해도 검증할 것"이라며 "우리당의 정체성과 새누리당 대통령 후보로 정체성이 맞는지 검증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보수신당에 대해서도 각을 세웠다. 인 위원장은 보수신당의 유력 대선 주자들을 겨냥, "신당의 많은 분들 중에 금수저 물고 태어나서 서민보수라고 하는데 서민들의 아픔을 한 번도 알지 못하고, 경험하지 못한 사람이 있다"며 "아버지 덕분이 잘 자라서 지금도 부자인 사람들이 서민보수라고 하면 국민이 믿겠느냐"고 힐난했다.

인 위원장은 이어 "유승민 의원도 그 사람은 2~3년전에 뭐하던 사람이냐"며 "그 만한 인물은 우리도 많이 있다. 걱정해주는 것은 고마운데 너무 많이 걱정 안해도 된다"고 유 의원을 비판했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