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성탄절 이브도 '조기 탄핵' 촛불…보수 단체도 맞대응

입력 2016-12-23 09:3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내일(24일) 크리스마스를 하루 앞둔 날이죠. 촛불집회도 역시 이어집니다. 촛불 크리스마스 행사도 곳곳에서 예정돼 있습니다.

신진 기자입니다.

[기자]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는 시민들이 이번 주말에도 촛불을 밝힙니다.

주최측은 민심을 더 구체적으로 전달하겠다며 '정권 퇴진' 보다 한단계 나아간 '조기 탄핵'을 주장할 계획입니다.

박 대통령에 이어 최순실 씨도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는데, 탄핵을 늦추려는 꼼수로 보고 있는 겁니다.

[안진걸 공동대변인/박근혜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 : 박근혜 최순실 일당은 자신들의 잘못을 철저히 부정하고 은폐함으로써 시간을 보내고 헌재에 정치공작, 부당한 신호를 주려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면서 내일 오후 헌법재판소 앞에서 조기 탄핵을 요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겠다고 밝혔습니다.

청와대와 헌법재판소, 총리 공관까지 세 군데 방향으로 진행되는 행진과 행사는 지난 주말과 똑같습니다.

참가자들이 산타 복장을 하고 행진을 하거나 캐롤 가사를 바꿔 부르는 등 크리스마스 분위기에 맞춘 사전 행사도 열립니다.

박사모 등 친박단체들도 같은 날, 덕수궁 주변에서 탄핵 반대 집회를 열 계획입니다.

친박단체들은 '야광 태극기'를 들고 'LED 촛불'에 대응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