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우상호 "여당 탄핵 참여, 초재선 중심으로 늘고 있다"

입력 2016-12-06 15:3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우상호 "여당 탄핵 참여, 초재선 중심으로 늘고 있다"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6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 추진 문제와 관련, "새누리당의 탄핵 참여가 어제보다는 늘었고, 특히 초재선 의원들의 참여가 늘었다"고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말하며 "오늘 박근혜 대통령-새누리당 지도부의 만남의 결과가 어떻게 영향을 줄 지를 봐야겠다"고 말했다.

그는 새누리당을 중심으로 탄핵소추안의 '세월호 7시간' 내용을 조정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되는 데 대해 "논의할 수도 있다. 의견을 듣는 중"이라면서도, "세월호 7시간 문제를 뺄 생각은 없다. 순서를 바꿔달라면 몰라도, 아예 전체 소추안에서 들어내는 것은 검토한 적이 한 번도 없다"고 일축했다.

그는 탄핵안 부결 가능성에 대해선 "우리는 부결 이후의 상황을 상정하지 않고 있다"며 "우리가 상황 대비를 왜 안하고 있겠느냐. 다만 그런 말씀을 국민에게 드리는 것은 예의가 아니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탄핵안 가결 이후 하야 시점에 대해서는 제가 말씀드릴 사항이 아니다"며 "국회는 국회가 주어진 법적 절차에 따라 탄핵을 진행하고, 그 진행 이후 퇴진시점에 대해 여야 협상을 할 용의가 있지만, 대통령의 의사에 달려있다"고 부연했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