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민주당 "비박, 박 대통령 회유에 넘어가면 공범 된다"

입력 2016-12-03 18:33

"박 대통령, 비박계 회유하려하면 촛불은 들불될 것"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박 대통령, 비박계 회유하려하면 촛불은 들불될 것"

민주당 "비박, 박 대통령 회유에 넘어가면 공범 된다"


더불어민주당은 3일 박근혜 대통령이 새누리당 비박계와의 회동을 추진하는 데 대해 "알량한 권력의 끈 한 자락을 놓지 않기 위해 정략적으로 시간을 끌고 피의자에게 면죄부를 주려한다면 새누리당 국회의원들 역시 피의자 대통령의 회유에 넘어간 공범자로 역사에 기록될 것"이라며 새누리당 비박계가 박 대통령과 회동을 갖고 탄핵 반대로 돌아서선 안 된다고 경고했다.

강선아 민주당 부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진심과 반성 대신 적전분열을 노리는 마지막 담화 이후 박 대통령은 새누리당 내 이른 바 비박계 의원들에게 부지런히 면담을 제안하고 추진 중이라고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강 대변인은 이어 "언론의 질문에 뒷모습을 보이며 재빨리 숨던 대통령이 또다시 숨어서 여당의원을 만나고 회유하겠다는 것이라면 촛불민심은 횃불을 넘어 들불이 될 것"이라고 박 대통령을 비난했다.

그는 또 "대통령은 여전히 새누리당을 자신의 방패로 여당 의원들을 자신의 호위무사 쯤으로 생각하는 것 같다"고 비난했다.

이어 "오로지 본인의 안위와 변명을 위해 정치적으로 핍박하던 비박계 의원들까지 불러 회유하고 읍소하려는 것인가"라며 "그렇다면 이제 그는 대통령이 아니라 스스로의 죄를 면하려는 일개 피의자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