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평가는 후하지만…임종룡 내정자 청문회 통과 가능할까?

입력 2016-11-02 16:01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평가는 후하지만…임종룡 내정자 청문회 통과 가능할까?


청와대가 2일 임종룡 금융위원장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 후보자로 내정하면서 기재부가 국회 인사청문회 준비를 시작할 예정이다.

임 내정자가 경제부총리를 맡을 자격에 대해서는 정부와 국회 내에서 모두 이견이 없는 분위기지만, 대통령이 국회와의 협의를 거치지 않고 일방적으로 개각을 발표한 데 대한 야당의 반발이 변수가 될 것으로 예측된다. 야당 측은 국회 청문회를 전면 거부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기재부의 한 관계자는 "기획조정실을 중심으로 청문회 계획은 수립돼야 하겠지만 일단 국회에서 청문회 일정을 잡는 것이 가장 먼저 이뤄져야 할 일"이라며 "후보자에 대한 평가보다는 야당이 인사청문회 자체를 반대하는 상황이라는 게 문제"라고 전했다.

다만 임 내정자 개인의 문제로 한정한다면 청문회 통과는 무난할 것으로 예상된다. 관료 생활을 오래 한데다 지난해 금융위원장 인사청문회 때도 큰 문제 없이 통과됐기 때문이다.

임 내정자에 대한 기재부 내 평가도 후하다. 근무 당시 인간적인 면모나 업무 추진 능력 면에서 모두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기재부 관계자는 "직원들을 대하는 자세나 업무적 측면에서 모두 평이 좋아 닮고 싶은 상사에도 여러 번 뽑히셨다"며 "업무에 강단이 있고 위기상황에서 상당한 역할을 할 수 있는 분이라는 평가가 있다"고 말했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