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문재인 "새누리, 허구한날 색깔론…결코 성공 못할 것"

입력 2016-10-17 13:34 수정 2016-10-17 14:50

"최순실 국정농단 덮기위해 남북관계 정쟁으로 끌고 들어가"

"사실관계는 당시 잘 기억하는 분들에게 물어보라"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최순실 국정농단 덮기위해 남북관계 정쟁으로 끌고 들어가"

"사실관계는 당시 잘 기억하는 분들에게 물어보라"

문재인 "새누리, 허구한날 색깔론…결코 성공 못할 것"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7일 '송민순 회고록' 논란에 대해 "허구한날 종북 타령과 색깔론으로 국정 운영의 동력으로 삼고 있으니 우리 경제와 민생이 이렇게 어려워질 수밖에 없다"고 새누리당의 정치공세에 반발했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오전 인천시 남동구의 이익공유제 실행기업 '디와이'를 방문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새누리당은 북한 덕분에 존속하는 정당"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에도 새누리당은 극심한 경제위기와 민생 파탄, 그리고 우병우와 최순실의 국정 농단과 비리, 백남기 선생의 부검 문제 등을 덮기 위해 남북관계를 정쟁 속으로 또다시 끌어들이고 있다"며 새누리당의 공세를 박근혜 정권의 실정을 덮기 위한 '물타기'로 규정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이 용서할 수 없는 행태이고, 결코 성공할 수 없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그는 "저와 우리당은 새누리당이 그러거나 말거나 경제와 민생 살리기에 전념하고 그리고 우병우와 최순실의 국정 농단과 비리의 전모를 규명해내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문 전 대표는 그러나 당시 사실관계에 대한 구체적인 해명 요구에 대해선 "사실관계는 당시를 잘 기억하는 분들에게 물으세요"라고 답하지 않았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