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남북적십자 실무접촉 성사…이산상봉 순항?

입력 2015-08-29 21:1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남북적십자 실무접촉 성사…이산상봉 순항?


다음달 7일 남북 적십자 실무접촉이 성사되면서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될 전망이다.

대한적십자사는 28일 김성주 적십자사 총재 명의의 통지문을 북한 적십자회 중앙위원회 강수린 위원장 앞으로 보내 "22~24일 남북 고위당국자 접촉에서 합의한 추석 계기 상봉을 포함한 이산가족 문제를 협의하기 위한 남북적십자 실무접촉을 다음달 7일 판문점 우리측 평화의집에서 갖자"고 제의했다.

이에 북한은 29일 오후 1시 판문점 연락사무소를 통해 보낸 전통문에서 우리측의 적십자 실무접촉에 동의한다는 뜻을 밝혔다.

향후 남북 적십자사는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협의를 판문점 남북연락사무소를 통해 이어갈 계획이다.

실무접촉에 이은 이산가족 상봉행사는 돌발상황이 발생하지 않는 한 10월 중순께 이뤄질 전망이다.

다음달 7일 실무접촉에서 상봉 일정이 합의되면 우리측 적십자사에서 인선위원회를 열어 상봉 후보자를 선정한다. 이후 남북이 상봉후보자 생사확인의뢰서를 교환하게 되고 서울적십자병원 등에서는 상봉 후보자 건강검진이 진행된다.

남북당국은 상봉 후보자 생사확인회보서를 교환한다. 이후 남북한 상봉자 최종명단이 교환된다. 상봉자는 통일부 주관으로 실시되는 정부합동지원인원 교육을 받은 뒤에야 비로소 상봉행사를 치를 수 있다.

(뉴시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