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북한군, 대북확성기방송 중단 요구…"초토화 군사행동" 위협

입력 2015-08-15 14:2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북한군, 대북확성기방송 중단 요구…"초토화 군사행동" 위협


북한군이 15일 우리군에 비무장지대 지뢰매설 도발에 대응하는 차원의 대북확성기 방송을 중단하라며 타격 위협을 가했다.

북한 조선인민군은 이날 전선사령부 공개경고장을 통해 "지난 8월10일부터 남조선괴뢰들은 전선서부 비무장지대에서 발생한 지뢰폭발사건을 우리와 억지로 결부시키며 북도발로 단정하고 그것을 구실로 대북심리전 방송을 전면적으로 재개하는 길에 들어섰다"고 지적했다.

인민군은 "지금 우리 전선장병들은 괴뢰군부의 도발적인 불망종짓에 치솟는 분격을 금치 못하면서 즉시적인 군사적 행동으로 자태를 드러낸 심리전 재개 수단들을 흔적도 없이 조준·격파해버릴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군부 내부의 분위기를 전했다.

인민군은 그러면서 "재개한 대북심리전 방송을 즉시 중지하고 설치했거나 설치 중에 있는 고정·이동형의 모든 심리전수단들을 모조리 철거하는 조치를 취하라"고 요구했다.

인민군은 "우리의 요구에 불응하는 경우 전 전선에서 모든 대북심리전수단들을 초토화해버리기 위한 정의의 군사행동이 전면적으로 개시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인민군은 "그것이 고정식이든, 이동식이든 대북심리전에 도용된 수단들은 우리의 타격대상에서 벗어나지 못한다"며 "만약 우리의 경고에 불응해 보다 엄중한 사태가 조성되고 북남관계가 완전한 파국상태에 직면하는 경우 그에 대한 책임은 전적으로 남조선괴뢰당국과 군부호전광들이 져야 할 것"이라고 위협했다.

(뉴시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