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북한 인터넷 다운, 오바마 발언 후 시작…보복 가능성 제기

입력 2014-12-23 14:04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북한 인터넷 다운, 오바마 발언 후 시작…보복 가능성 제기

'북한 인터넷 다운'

북한이 광범위한 인터넷 단절을 겪고 있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다.

뉴욕타임스를 비롯한 미국 언론들은 소니 픽처스 엔터테이먼트 해킹 사건의 주체로 지목된 북한의 인터넷이 22일(현지 시각) 완전히 다운된 것 같다고 인터넷 전문가들의 말을 인용하여 보도했다.

미국의 인터넷 실행 관리업체 '딘 리서치'의 더그 마도리 소장은 22일(현지시간) 북한의 인터넷이 "지난 19일 밤부터 불안정한 상태를 보이다 전적으로 단절돼 있다"고 북한의 인터넷 다운에 대해 설명했다.

마도리 소장은 인터넷 불통사태는 간혹 보수·유지 과정에서 발생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북한의 인터넷 불통사태가 주말부터 전례없이 긴 시간 동안 이어지고 있다는 점에서 단순한 보수·유지와는 무관한 것으로 보인다고 북한 인터넷 다운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북한의 이러한 인터넷 단절이 영화 '인터뷰'를 제작한 뷰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 해킹에 따른 보복인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미 연방수사국(FBI)은 지난 19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암살 시도를 다룬 영화 '더 인터뷰'의 제작 배급사인 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를 해킹한 곳은 북한"이라고 발표했다.

특히 이번 북한의 인터넷다운 사태는 지난 주말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북한의 '소니 해킹' 사건을 겨냥해 "비례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공언한 직후부터 시작된 것이어서 눈길을 끈다고 미국 언론들은 지적했다.

이에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21일 CNN 인터뷰를 통해 북한의 소니픽처스 해킹 사건에 대해 사이버 반달리즘(파괴 행위)이라며 북한의 테러지원국 재지정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 인터넷 다운 소식에 누리꾼들은 "북한 인터넷 다운, 사이버 전쟁인가?" "북한 인터넷 다운, 큰 문제없이 마무리 되었으면" "북한 인터넷 다운, 북한에 관해선 이제 할 말이 없다" "북한 인터넷 다운, 김정은이 뭐라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JTBC 방송뉴스팀)
사진=중앙 포토 DB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