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0명 중 7명 "블랙프라이데이 시즌에 해외 직구 할 것"

입력 2014-11-13 11:2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올해 연말 '블랙 프라이데이' 시즌에 해외직구족이 크게 늘어날 전망이다.

13일 G마켓이 '블랙 프라이데이'를 앞두고 지난 1일부터 11일까지 고객 248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71%가 '올해 블랙 프라이데이 시즌에 해외직구 계획이 있다'고 답했다.

이는 블랙 프라이데이 해외직구 이용 경험을 묻는 질문에 74%가 '없다'고 답한 것과는 상반되는 결과로, 이번 할인 시즌에 해외직구에 처음 도전하는 이들도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예상 지출 금액은 '10만~20만원'을 선택한 응답자가 전체의 27%로 가장 많았다. 이어 ▲10만원 미만(21%) ▲20만~30만원(19%) ▲30만~40만원(11%)으로 조사됐다. '100만원 이상'이라고 응답한 고객도 6%에 달했다.

해외직구 예정 품목으로는 '의류/잡화(31%)', '전자제품(19%)', '화장품(15%)'이 상위권에 올랐다. ▲생활용품(12%) ▲유아동용품(8%) ▲건강식품(7%)이 뒤를 이었다.

해외직구를 이용하는 이유로는 '관세나 배송비를 고려해도 국내보다 가격이 저렴하다(75%)'는 의견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국내 미입점 브랜드, 다양한 디자인 등 상품 수가 많다(17%)' 순이다.

해외직구 시 가장 걱정되는 점으로는 '배송기간 및 배송상태(30%)'가 1위로 꼽혔다. 이어 '반품·교환(27%)', '정품여부'(19%)', '배송비·관세(18%)' 순으로 조사됐다.

한편 G마켓은 11월 한 달 간 '슈퍼블랙세일(SUPER BLACK SALE)'을 진행한다. 18일부터는 인기 해외직구 상품 중심으로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카드사 쿠폰과 위즈위드 쿠폰, 4대 카드 무이자 할부 혜택 등을 제공한다.

(뉴시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