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2년만의 재회' 정가은, 남궁민 소개팅녀로 특별출연!

입력 2014-05-30 10:0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12년만의 재회' 정가은, 남궁민 소개팅녀로 특별출연!


배우 정가은이 JTBC 주말연속극 '12년만의 재회: 달래 된, 장국'(극본 김이경 / 연출 김도형 / 제작 드라마하우스)(이하 '12년만의 재회')에 깜짝 등장을 예고했다.

회를 거듭할수록 흥미진진한 전개로 호평세례를 받고 있는 '12년만의 재회'에 정가은이 남궁민(유준수 역)을 들었다 놨다 하는 소개팅녀 정희로 특별 출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극 중 준수(남궁민 분)는 엄마 범숙(박해미 분)의 소개팅 주선에도 시큰둥한 반응을 보여 왔던 터. 그런 그가 소개팅에 나가 정희(정가은 분)를 만나 주말극장을 발칵 뒤집는 좌충우돌 사건이 펼쳐질 것을 예고했다. 준수의 혼을 쏙 빼놓을 정희는 배우 정가은의 열연이 더해져 더욱 큰 웃음을 선사한다고.

정가은은 특유의 눈웃음과 언변으로 여직원들의 신임을 받고 있는 남궁민을 충격케 할 작업 스킬을 선보일 예정으로 기대를 더한다. 첫 인상부터 범상찮은 포스를 풍길 그녀는 남궁민을 향한 적극적이고도 당돌한 매력으로 시청자들마저 쫄깃하게 사로잡을 전망이다.

정가은은 "'12년만의 재회'의 애청자로서 잠깐이지만 출연하게 되어 기쁘고, 특히 동갑내기 친구인 남궁민과 작품 속에서 만나게 되어 너무 재밌게 촬영했다"며 "짧았지만 재밌는 경험이었고 특별한 추억으로 남을 것 같다. 앞으로는 다시 애청자로 돌아가 열심히 시청하겠다"고 출연 소감을 전해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는 회식 자리에서 여직원들과 함께 노래를 부르며 춤을 추는 달래를 본 준수가 그녀에게 호감을 보이기 시작해 두 사람의 파란만장할 인연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정가은표 작업의 진수를 확인할 수 있는 '12년만의 재회' 17회는 내일(31일) 밤 8시 45분에 JTBC를 통해 방송된다.

(JTBC 방송뉴스팀)
사진=디딤531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