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유나의 거리' 김옥빈 vs 서유정, 머리채 잡고 몸싸움…왜?

입력 2014-05-27 16:0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유나의 거리' 김옥빈 vs 서유정, 머리채 잡고 몸싸움…왜?


JTBC 월화특별기획 '유나의 거리'(연출: 임태우 | 극본: 김운경 | 제작: 드라마 하우스)가 사이좋은 룸메이트 김옥빈, 서유정이 몸싸움을 벌이는 스틸을 공개해 화제다.

회가 거듭되면서 재미는 물론 시청률도 함께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JTBC 월화특별기획 '유나의 거리'가 사이 좋은 룸메이트 김옥빈, 서유정의 몸싸움을 담은 스틸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공개 된 스틸은 오늘 밤(27일)에 방송될 한 장면으로 유나(김옥빈 분)와 미선(서유정 분)이 다세대주택 집 앞에서 매서운 눈빛으로 서로를 노려보다가 머리가 헝클어지는 것도 아랑곳하지 않은 채 주먹다짐을 벌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에 두 사람이! 한바탕 몸싸움을 벌일 것이 예고돼 그들 사이에 무슨 일이 생긴 지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이날 촬영현장에서는 김옥빈과 서유정이 다칠까봐 걱정하는 스태프들의 우려와는 달리 오히려 적극적으로 자세를 취하며 합을 맞추는 두 사람의 연기 열정에 놀란 스태프들은 촬영이 끝나고 박수세례를 보냈다고 한다. 이는 작품 속 이들의 활약을 더욱 기대케 만든다.

드라마 '유나의 거리'의 제작진은 "김옥빈과 서유정의 몸싸움 장면을 찍을 때 정말 무서웠다. 너무나도 리얼해 깜짝 놀랐다", "배우들의 열연으로 유나의 거리가 더욱더 재미있어 질 거 같다"라며 김옥빈, 서유정의 연기에 대한 칭찬을 아 ! 지 않았다.

한편, 김옥빈과 서유정의 몸싸움을 벌이는 스틸을 접한 네티즌들은 "진짜 싸우는 거 같다. 대박", "저러다 다치면 어떻게ㅜㅜ". "유나랑 미선 사이 좋아 보였는데 왜 싸우는 걸까?". "두 미녀의 싸움! 그 이유가 궁금하다!" 등 다양한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이처럼 김옥빈과 서유정의 온몸 열연으로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유나의 거리'는 직업, 성별, 나이, 성격까지 천차만별인 개성만점 사람들과 전직 소매치기범인 한 여자가 사는 다세대주택에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사나이가 들어온 후, 상처와 아픔을 치유 받고 함께 부대끼며 살아가는 이야기를 그린작품으로 오늘 밤 9시 50분 4회가 방송된다.

(JTBC 방송뉴스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