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미국 교민들도 '세월호 추모집회'…LA 수백명 모여

입력 2014-05-11 19:3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태평양 건너 미국에서도 추모 집회가 열렸습니다. LA에서만 수백명이 모였는데요. 다음 주말에는 미국 50개주에서 집회를 동시에 열 계획입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부소현 특파원입니다.

[기자]

로스앤젤레스 총영사관 앞에 모인 교민들이 침묵 속에 거리 행진을 시작합니다.

피켓에는 희생자 추모글 부터 정부를 규탄하는 내용까지 적혀 있습니다.

미주 한인 온라인 커뮤니티 회원들이 중심이 돼 열린 집회에는 로스앤젤레스에서만 200명 이상이 모였습니다.

[린다 리/교민 : 미국에 사는 엄마들이 이번 세월호 참사를 겪으면서 우리 아이들이 물속에 빠진 것 같고, 죽은 것 같이 아픈 마음….]

[이승호/교민 : 이런 사고가 다시 없으려면 진상문제도 정확히 해결됐으면 합니다.]

참석자들은 고국의 큰 슬픔에 일손을 제대로 잡지 못하겠다고도 말했습니다.

교민들은 다음 주말을 전후해 미국 50개주 전체에서 2차 집회를 열 계획도 세우고 있습니다.

미 정부 관계자들의 조문도 잇따르는 가운데, 척 헤이글 국방장관은 주미 한국대사관에 마련된 분향소를 찾아 "미군을 대표해 사고 희생자들과 가족들에게 깊은 애도를 표한다"며 조문했습니다.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