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10분 사이 두 차례에 걸쳐 흉기 위협 성폭행 시도

입력 2013-04-29 09:1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부산 남부경찰서는 출근시간대 주택가에서 10분 만에 여성 2명을 잇따라 흉기로 협박해 금품을 빼앗고 성폭행하려 한 이모(23)씨를 강도강간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

이씨는 지난 19일 오전 7시20분께 부산 수영구 남천동 모 빌라 엘리베이터에서 A(19.여)양을 흉기로 위협해 성폭행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씨는 또 같은 날 오전 7시30분께 첫 범행 장소에서 300m가량 떨어진 한 아파트 출입문 앞에서 슈퍼마켓을 다녀오던 B(41.여)씨를 따라가 흉기로 위협해 현금 3만원을 빼앗은 뒤 강제로 입을 맞추고 성폭행하려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경찰은 범행장소 주변 20곳의 CCTV를 분석해 이씨를 검거했다.

(뉴시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