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 대통령, 내일 아웅산 수치 여사 만나

입력 2012-05-14 19:55

양곤서 단독 면담…한국 방문도 요청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양곤서 단독 면담…한국 방문도 요청


이 대통령, 내일 아웅산 수치 여사 만나

미얀마를 국빈방문 중인 이명박 대통령은 15일 미얀마 민주화를 이끈 아웅산 수치 여사를 만난다.

이 대통령은 이날 오전 양곤에 위치한 모 호텔에서 아웅산 수치 여사와 면담을 갖고 최근 미얀마 내 민주화와 인권 상황의 진전, 수치 여사의 민주화 투쟁을 높게 평가할 것이라고 청와대 측은 14일 전했다.

특히 이 대통령은 수치 여사와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미얀마 내 민주화와 인권 증진을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에 한국도 지속적으로 동참해나갈 것임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통령은 또 한-미얀마 관계 발전을 위한 수치 여사의 지속적인 지지와 성원을 당부하고, 수치 여사에게 편리한 시기에 한국을 방문해줄 것을 요청할 것으로 전해졌다.

이 대통령은 이어 양곤에서 진출 기업과 동포대표 오찬간담회를 열고 미얀마 진출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할 계획이다.

한편 이 대통령은 이날 한국 대통령으로서는 29년 만에 미얀마를 방문, 테인 세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열어 양국 간 실질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