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북 "풍계리 핵실험장 23~25일 사이 폭파 폐쇄"…언론 공개도

입력 2018-05-13 14:04 수정 2018-05-13 14:0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북한이 오는 23일에서 25일 사이에 풍계리 핵실험장을 갱도 폭파 방식으로 폐쇄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폐쇄 장면은 국내외 언론을 통해 공개하기로 했습니다. 북·미 정상회담을 한 달 앞둔 상황에서 약속을 지키겠다는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조치로 풀이됩니다.

유선의 기자입니다.
 

[기자]

북한은 23일에서 25일 사이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조선중앙TV : 핵실험장의 모든 갱도들을 폭발의 방법으로 붕락시키고 입구들을 완전히 폐쇄한 다음…]

북한은 폐쇄 시점을 22일 한·미 정상회담 직후로 잡고 콘크리트로 입구를 막는 방식이 아닌 폭파를 통해 입구를 무너뜨리는 방식을 선택했습니다.

국제사회에 보다 확실한 비핵화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조치로 풀이됩니다.

북한은 갱도 입구를 붕괴시킨 뒤 지상에 있는 관측설비와 연구소를 철거하고 연구인력들도 철수시키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발표대로 진행된다면 판문점 선언에서 합의한 '완전한 비핵화'의 첫걸음을 떼게 된다는 분석입니다.

핵실험장 폐기 장면은 한국과 미국, 중국, 러시아, 그리고 영국 언론을 통해 공개하기로 했습니다.

주변국 대부분과 유럽의 영국까지 포함됐지만 일본은 배제됐습니다.

생중계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북한은 원산에 통신망을 준비해 폐쇄 장면을 전송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전문가를 초청할지에 대해선 언급이 없어, 검증 문제를 놓고 미국 등과 입장차가 나올 가능성도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