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정의당 "한국당 솎아내는 게 사명…목표 달성"

입력 2018-06-14 00:22

"따듯한 성원 밑천 삼아 탄탄한 정치세력으로 성장"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따듯한 성원 밑천 삼아 탄탄한 정치세력으로 성장"

정의당은 6·13 지방선거 결과와 관련, "국민 여러분이 보내주신 따듯한 성원을 소중한 밑천으로 삼아 2020년 총선에서 확실한 믿음을 갖고 선택할 수 있는 탄탄한 정치세력으로 성장하겠다"고 다짐했다.

추혜선 수석대변인은 13일 서면 브리핑에서 "정의당을 지지하는 국민이 점점 늘고 있다는 것을 온몸으로 체감할 수 있었던 지방선거였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정의당은 5번 정의당을 찍으면 2번 자유한국당이 떨어진다는 '오비이락' 캠페인을 했다. 대한민국을 벼랑 끝으로 몰고 간 한국당을 풀뿌리부터 솎아내는 것이 정의당의 제1사명이었다"며 "오늘 국민의 선택으로 소기의 목표는 달성됐다"고 자평했다.

그러면서 "한반도 평화에 서광이 비치고 냉전 체제에 기생하던 낡은 수구 세력이 설 땅도 좁아지고 있다"며 "이번 선거는 그런 변화가 제대로 이뤄지고 있다는 걸 확연하게 보여주는 장이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광고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