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청춘시대2' 박은빈·손승원, 아슬아슬 스틸컷 "제발 연애해주라"

입력 2017-09-09 15:5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청춘시대2' 박은빈·손승원, 아슬아슬 스틸컷 "제발 연애해주라"


'청춘시대2' 박은빈과 손승원은 어쩌다 한 침대에 올라가게 됐을까.

오늘(9일) 밤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극본 박연선, 연출 이태곤, 제작 드라마하우스, 테이크투)가 송지원(박은빈)과 임성민(손승원), 일명 '쏭성민' 커플의 아슬아슬한 침대 위 스틸 컷을 공개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1년 전부터 "쏭성민, 제발 연애해주라"를 외쳤던 시청자들이 손꼽아 기다려온 감격(?)의 순간일까.

지원의 학보사 동기로, 1년 전도 지금도 여전히 티격태격하지만, 잃어버린 기억으로 걱정하는 지원을 세심히 신경 쓰던 성민. 지난 4회분에서는 "너 요새 좀 이상해. 너 이상한거야 쭈욱 이상했는데 그게 좀 심해졌어. 너 요새 불안해보여"라며 정곡을 찔렀다. '예쁜 구두'와 '문효진'을 떠올린 후, 아무렇지 않은 척하지만 이상해진 지원의 심리를 콕 짚어낸 것.

그 말에 문효진이 전학을 간 이유가 미술 선생님과의 이상한 소문 때문이라고 밝히며 "사실은 (나랑) 상관있을까봐 겁이 나"라고 솔직히 털어놓은 지원. 결국 오늘(9일) 밤, 가장 믿음직스러운 성민과 함께 진실을 찾아 떠나게 되고, 공개된 사진 속처럼 한 침대에서 가까이 마주하는 상황이 찾아온다고. "둘 사이에 진전이 있는 게 아니냐"는 시청자들의 바람처럼 과연 이 상황은 쌈과 썸을 넘나드는 쏭성민의 관계에 스파크를 일으킬 수 있을까.

관계자는 "성민은 지원의 장난과 거짓말에 당황하면서도, 결국은 지원에게 져주는 모습을 보이며 설레는 남사친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 잃어버린 과거 때문에 잔뜩 겁을 먹은 지원을 함부로 내치지 못하며 기억 찾기에 따라나서기도 한다"고 설명하며 "정말 시청자들의 의견처럼 성민이 지원에 대한 마음을 자각한 것인지, 지원은 잃어버린 기억을 찾을 수 있을지 오늘(9일) 밤 방송으로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예고편과 사진만으로도 "지원을 감당할 수 있는 남자는 성민이 뿐이다", "본인들만 모르지 이미 사귀는 거 아니냐", "저건 사랑이다"는 열띤 응원을 받고 있는 지원과 성민. 잃어버린 지원의 과거를 찾아 나선 쏭성민 커플의 이야기는 오늘(9일) 밤 11시 JTBC 방송.

사진제공= 드라마하우스, 테이크투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