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저 분이 왜?"…'슈퍼밴드' 2회 역대급 참가자들 예고!

입력 2019-04-15 11:4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저 분이 왜?"…'슈퍼밴드' 2회 역대급 참가자들 예고!

음악천재들의 글로벌 밴드 결성 프로젝트, JTBC '슈퍼밴드'가 단 1회 만에 안방극장에 콘서트 못지 않은 힐링을 선물하며 호평 속에 금요일 밤을 책임지는 음악예능의 자리에 올랐다.

이런 가운데 1회 못지 않은 엄청난 임팩트를 예고하며 2회 참가자들을 일부 공개한 예고편이 벌써부터 금요일을 기다리게 하고 있다.

12일 첫 방송 말미에 공개된 '슈퍼밴드' 2회 예고편은 '진짜는 이제부터다!'라는 자막과 함께 참가자 중 한 명이 문을 열고 등장하는 모습으로 시작한다.

프로듀서들은 "포스가 다르잖아. 유튜브에서 난리 났대"(윤종신), "우와…연예인 같아"(이수현)라는 코멘트로 기대감을 높였다. 여기에 '#파워 너튜버' #2700만 조회수'라는 자막이 떠 온라인을 열광하게 만든 음악천재가 누구일지 궁금하게 했다.

또 갓을 쓰고 흰 도포를 입은 한 참가자가 '눈을 의심하게 하는 무대'를 선보이고, 음악천재들의 "워낙 유명하신 분이고…", "저 분이 왜 나오나?", "이 세상 클래스가 아닌 것 같아요"라는 말이 이어져 모두의 예상을 뛰어넘는 참가자의 등장을 예고했다.

특히 프로듀서 윤종신은 "나랑 구면인 사람인데? OOOO 최종 우승…"이라고 말해, 타 오디션 프로그램 최종 우승자까지 '슈퍼밴드'에 도전장을 내민 사실이 암시됐다.

그리고 프로듀서 이수현이 "진짜…그 자리에서 죽을 수도 있겠다고 했는데. 너무 좋다"라며 머리를 감싸 쥐는 장면도 공개, 이수현을 열광시킨 '음악천재'에 대한 궁금증을 솟구치게 했다.

마지막에는 한 참가자가 넋이 나간 듯 "저 분…꼭 갖고 싶어요"라고 '개인소장'의 열망을 드러냈다.  프로듀서들은 "둘이 꼭, 가지세요…서로를"이라며 이들을 맺어주는(?) 말로 웃음을 자아냄과 동시에, '음악천재들의 동반 성장기'라는 '슈퍼밴드'의 취지를 확실히 드러냈다. 

음악을 사랑하는 다양한 재능의 천재들이 프로듀서들과 함께 여러 미션을 거치며 글로벌 슈퍼밴드를 만들어 가고, 동시에 시청자들에게 '귀 호강'을 선사하는 JTBC '슈퍼밴드'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사진 : JTBC 슈퍼밴드)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