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칼둔, 백운규 산업장관과 사우디 공동진출 등 원전협력 논의

입력 2018-01-09 10:37 수정 2018-01-09 11:1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칼둔, 백운규 산업장관과 사우디 공동진출 등 원전협력 논의

방한 중인 칼둔 칼리파 알 무바라크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행정청장이 9일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을 만나 원자력발전소 분야 협력 등을 논의했다.

칼둔 청장은 이날 오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백 장관과 조찬 회동을 했다.

산업부에 따르면 칼둔 청장과 백 장관은 한국전력공사 등이 UAE에 짓고 있는 바라카 원전 사업을 끝까지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자는 얘기를 나눴다.

특히 우리나라가 수주한 바라카 원전 4기 중 1호기가 올해 준공을 앞두고 있어 앞으로 원전 건설뿐 아니라 운영도 함께 잘 해나가자는 언급이 있었다고 산업부는 전했다.

칼둔 청장과 백 장관은 사우디아라비아가 추진하는 원전 건설사업에 양국이 공동 진출하는 방안에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전해졌다.

UAE가 사우디와 친한 이웃 국가라는 점과 우리의 UAE 원전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제3국 공동진출을 모색하자는 것이다.

양국은 이미 UAE 원전 수주 당시 제3국 공동진출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바 있다.

이밖에 조찬에서는 중동 지역 태양광 사업에 양국이 협력하는 방안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칼둔 청장은 UAE 원전사업에 대한 불만이나 문제를 제기하지는 않았다고 산업부 측은 말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