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전체관람가' 창 감독, 배우들의 호연에 '눈물 글썽'

입력 2017-12-02 16:13

방송: 12월 3일(일) 밤 10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12월 3일(일) 밤 10시 30분

'전체관람가' 창 감독, 배우들의 호연에 '눈물 글썽'


'전체관람가' 창 감독, 배우들의 호연에 '눈물 글썽'


'전체관람가' 창 감독, 배우들의 호연에 '눈물 글썽'


창 감독의 단편영화 '숲 속의 아이'의 주연 송재림과 선우선, 이미도, 고규필이 함께한 영화 촬영 현장이 공개된다.

3일(일) 방송되는 JTBC '전체관람가'에서는 영화 촬영을 앞둔 창 감독의 캐스팅과정부터 영화를 촬영하기까지의 과정이 공개된다.

'숲 속의 아이'에는 배우 송재림의 연기 변신이 예고돼 눈길을 끌었다. 또한 독보적인 마스크와 신비스러운 이미지의 배우 선우선, 그리고 영화 '아빠는 딸', '뷰티 인사이드',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등 각종 영화와 드라마에서 다양한 캐릭터로 연기력을 보여준 배우 이미도, 영화 '베테랑', '마더' 등에서 존재감 있는 연기로 주목받은 배우 고규필까지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이번 영화에서 구미호 역할을 맡은 송재림은 바쁜 스케줄에도 불구하고 대사 하나하나 직접 캐릭터에 맞게 분석을 해와 주위를 흐뭇하게 만들었다. 창 감독은 "작품에 대해 이미 완벽하게 흡수가 되어있었다"고 말하며 열정을 보여준 송재림에 대해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미도와 고규필은 영화 속에서 현실적인 부부 역할로 등장해 리얼한 생활연기를 보여주었다. 특히 창 감독은 두 사람의 오열 연기를 보고 눈물을 글썽이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배우들의 파격적인 연기 변신이 돋보인 창 감독의 단편영화 '숲 속의 아이'와 그 제작과정은 3일(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전체관람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