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정준영·승리, 피의자 '동시 소환'…경찰, 정씨 구속영장 검토

입력 2019-03-14 20:28 수정 2019-03-14 23:30

불법 영상 촬영·유포 경위 집중조사 전망
경찰, 구속영장 신청 검토…사안 중대성 고려
승리 '성접대' 동원하고 비용 직접 냈는지 조사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불법 영상 촬영·유포 경위 집중조사 전망
경찰, 구속영장 신청 검토…사안 중대성 고려
승리 '성접대' 동원하고 비용 직접 냈는지 조사


[앵커]

가수 정준영 씨와 승리가 오늘(14일) 같은 날에 경찰에 소환됐습니다. 두 사람의 '동시 출석'은 연예인들의 일탈에 대한 진상 규명만을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비슷한 시각에 국회에서는 경찰청장과 법무부 장관이 나왔습니다. 이들은 여성 성착취·경찰과의 유착·마약과 탈세 등 이번 사건의 이면에 깔린 구조적인 문제들을 하나하나 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 단초가 바로 오늘 두 연예인의 소환이라는 것입니다. 먼저 조사가 이뤄지고 있는 서울경찰청을 잠깐 연결하겠습니다.

박준우 기자가 나가 있습니다. 먼저 정준영 씨가 출석한 지 10시간 정도 됐습니다. 어떤 부분을 조사하고 있습니까?

[기자]

경찰은 정 씨가 여성들의 동의 없이 몰래 영상을 찍어서 유포했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있습니다.

또 문제의 카톡방 외에 정 씨가 다른 경로로 영상을 유통해서 추가 피해자는 없는지도 들여다 보고 있습니다.

[앵커]

경찰이 정 씨의 성범죄뿐만이 아니라, 마약 투약 혐의도 들여다보고 있다고 들었습니다. 오늘 그 부분에 대한 조사도 했을까요?

[기자]

네, 경찰은 앞서 정 씨의 소변과 머리카락 등을 국과수에 보내서 마약류 정밀 감정을 의뢰했습니다.

현재 경찰은 버닝썬을 중심으로 한 마약 유통과 투약 관련된 모든 사안을 수사하고 있는데요.

정 씨와 함께 톡방에 있었던 버닝썬 이문호 대표도 마약 검사 결과에서 양성 판정을 받아서 곧바로 마약 투약 혐의로 입건된 바 있습니다.

승리 씨도 첫 소환 조사에서 마약 검사를 받은 바 있는 만큼 정 씨에 대해서도 마약 검사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이미 경찰은 버닝썬 등에서 마약 투약을 한 20명을 상대로 입건한 바 있습니다.

[앵커]

정 씨에 대한 구속영장이 신청될 수 있다 이런 얘기가 나오던데 관련해서 나온 얘기는 어떤 것이 있습니까?

[기자]

조사를 조금 더 지켜봐야 알 수 있겠지만 경찰은 구속영장 신청 가능성을 내비쳤습니다.

공인이 불법 동영상 유포에 관련이 됐다는 점에서 사안이 중대하다고 판단한 것입니다.

이르면 경찰은 내일 구속영장을 신청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가수 승리 씨도 오늘 두 번째로 출석을 했는데 오늘 조사의 초점은 어디에 맞춰졌습니까?

[기자]

승리가 외국인 투자자 접대 자리에 실제로 여성들을 동원했는지 그리고 이 자리가 성접대로 이어졌다면 그 성매매 비용을 승리 씨가 직접 냈는지가 이번 수사의 핵심입니다.

경찰은 지난 10일 성매매 알선 혐의 등으로 승리 씨를 이미 입건한 바 있습니다.

따라서 오늘 조사는 승리 씨 입장에서 피의자 신분으로 첫 조사가 되는 셈인데요.

경찰은 아직 성접대에 동원된 여성들의 증언 같은 명백한 증거는 확보하지 못한 상황입니다.

따라서 정 씨와 마찬가지로 승리 씨가 구속영장이 오늘 중으로 신청되는 일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시사저널 보도에 따르면 승리 씨가 지난 2014년 미국에서 수억 원대에 이르는 도박행위를 하는 등 외환관리법 위반 혐의 등을 받고 있는 것으로 지금 일부 드러났는데요.

경찰이 이 부분에 대해서도 조사를 할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 될 것 같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