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한끼줍쇼' 노사연-이무송 애정행각 포착…"립스틱 안 발라도 예뻐"

입력 2018-07-04 11:47

방송: 7월 4일(수) 밤 11시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7월 4일(수) 밤 11시

'한끼줍쇼' 노사연-이무송 애정행각 포착…"립스틱 안 발라도 예뻐"

이무송이 촬영 내내 아내 노사연을 향한 애정으로 훈훈함을 더했다.

4일(수)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는 최초로 부부 밥동무 노사연과 이무송이 출연해 부천시 작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작동은 도심 속 전원마을로 주목 받는 동네로 꽃, 나무 등 자연과 어우러진 풍경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는 끈끈한 전우애로 예능계를 장악하고 있는 노사연-이무송 부부가 달달한 애정행각으로 현장을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이날 오랜 촬영에 립스틱이 지워진 노사연이 "립스틱 발라야 하는데"라고 걱정하자 이무송은 "여보는 립스틱 안 바르는 게 더 예뻐"라며 노사연을 향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이무송은 강호동과 감성커플로 활약 하기도 했다. 울창한 나무로 꾸며진 거리를 걷던 강호동이 "10대 경치는 나무 밑에서 바라본 하늘"이라고 말하자 이무송은 "낮에 보는 별빛 같다"고 답하며 감성을 더했다. 이에 강호동은 "그런 표현은 처음"이라며 감동했다는 후문이다.

강호동은 노사연에게도 감성 전파를 시도했다. 강호동이 들에 핀 꽃을 가리키며 자연의 색깔에 대해 논하자 노사연은 "나는 꽃 싫어"라며 "나보다 예쁜 건 다 싫다"고 딱 잘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사연-이무송과 함께하는 핑크빛 촬영 현장은 4일(수)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