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언터처블' 박근형-최종원, 숨막히는 '카리스마' 맞대결

입력 2017-11-09 13:45 수정 2017-11-09 13:45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언터처블' 박근형-최종원, 숨막히는 '카리스마' 맞대결


'기라성' 같은 배우 박근형-최종원이 '언터처블'에서 묵직한 카리스마 맞대결을 펼친다.

JTBC 새 금토드라마 '언터처블'(연출 조남국/ 극본 최진원/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드라마하우스 이하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웰메이드 액션 추적극이다. 선 굵은 연출력을 인정받은 조남국 감독과 밀도 높은 필력을 뽐냈던 최진원 작가의 만남이라는 점에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기대작이다.

이 가운데 박근형은 북천시를 지배하는 장씨일가의 군왕 '장범호' 역을 맡았다. 장범호는 자신에게 배신하는 것은 악이고 충성하는 것만이 정의라고 생각하는 인물. 최종원은 장씨일가가 키운 전직 대통령 '구용찬' 역을 맡았다. 구용찬은 장씨일가의 수족으로 만족하지 않고, 겉으로는 복종하는 듯 하지만 속으로는 칼을 품고 있는 인물이다. 이에 권력을 중심으로 첨예한 대립각을 세울 박근형-최종원이 '언터처블'에서 관록의 연기 대격돌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공개된 스틸 속 박근형과 최종원은 존재만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자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스틸 속 박근형과 최종원은 서로가 탐탁지 않은 듯 강렬한 눈빛싸움을 벌이고 있다. 특히 박근형은 장씨일가의 절대 권력자이자 북천시의 군왕답게 맹수와 같은 기백을 뿜어내고 있다. 더욱이 상대의 의중을 모두 꿰뚫어 보는 듯 예리한 눈빛에서는 여유까지 느껴지는 듯 하다. 반면 최종원의 카리스마 역시 결코 밀리지 않는다. 박근형을 노려보는 최종원의 눈빛에서 날카로운 적의가 느껴져 일촉즉발의 긴장감을 자아내는 것. 이처럼 서로 눈을 마주치고 있는 것만으로도 숨막히는 아우라를 뿜어내는 박근형-최종원의 모습을 통해 명품연기의 향연이 펼쳐질 '언터처블' 본방송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언터처블' 제작진 측은 "박근형-최종원이 촬영장에 들어서면 공기부터가 달라진다. 두 배우는 명실공히 우리나라 최고의 연기파 배우답게 매 촬영마다 소름 끼치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연기내공이란 이런 것'을 몸소 증명할 박근형-최종원의 명품연기를 즐겁게 감상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 웰메이드 액션 추적극. '더 패키지' 후속으로 오는 11월 24일(금)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 JTBC '언터처블' 제공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