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방구석1열' 장준환 감독 "아내 문소리-딸 연두 출연"…영화 '1987' 뒷이야기

입력 2018-05-17 14:47 수정 2018-05-17 14:48

방송: 5월 18일(금) 저녁 6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5월 18일(금) 저녁 6시 30분

'방구석1열' 장준환 감독 "아내 문소리-딸 연두 출연"…영화 '1987' 뒷이야기

JTBC '방구석1열'에 장준환 감독이 출연해 영화 '1987'의 비화를 공개했다.

18일(금)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의 첫 번째 코너 '띵작 매치'에서는 5·18 민주화 운동을 기념하여 영화 '1987'과 '택시운전사'를 소개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2017년 관객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았던 영화 '1987'을 연출한 장준환 감독이 함께했다. 이날 장준환 감독은 영화 '1987'에 대거 등장한 톱 배우들의 캐스팅 비화를 비롯해 영화 제작 당시 외압을 받으며 블랙리스트까지 오르게 된 일화를 공개했다.

특히 장준환 감독은 "영화 '1987'에 아내이자 배우인 문소리가 출연 욕심을 냈었다"며, "직접 시나리오를 읽으며 함께 할 수 있는 캐릭터가 있는지 검토했었고, 결국 영화 후반부에 출연했다"고 언급했다. 더불어 "딸 연두와 연두의 사촌오빠가 등장한 장면도 있다"고 깜짝 공개해 궁금증을 유발하기도 했다.

장준환 감독은 딸 연두를 실제 영화에 출연시킨 이유에 대해 "영화 '1987'에 딸이 출연하면 나중에 커서 더 관심 있게 볼 수 있지 않을까 싶었다. 이 영화가 세대 간에 이야기 할 수 있는 창구 기능을 하면 좋겠다"고 밝히며, 감독이자 아빠로서 소신 있는 속내를 털어놨다는 후문이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