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일본 야마가타·아키타서 북한 추정 시신 4구 또 발견

입력 2017-12-04 15:4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일본 야마가타(山形), 아키타(秋田) 현 인근 해안에서 4일 시신 4구가 잇따라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20분께 야마가타 현 쓰루오카(鶴岡) 시 앞바다 인근에서 남성 시신 3구가 발견됐으며 시신 일부는 백골화돼 있었다.

3명은 모두 구명조끼를 입고 있었으며 이 중 1명은 북한 김일성 주석의 초상이 들어간 배지를 달고 있었다고 NHK는 보도했다.

경찰은 지난 2일 인근에 떠내려온 목조선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고 조사를 하고 있다.

이날 오전 8시 반께에는 아키타 현 니카호 시 인근 해수욕장 근처에서 백골화된 시신 1구와 목조선의 조각으로 보이는 나무판자가 발견됐다.

최근 일본 인근 해안에서는 북한에서 표류한 것으로 추정되는 목조선과 시신이 잇따라 발견되고 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