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6월 2일 (화) 뉴스룸 다시보기 1부

입력 2020-06-02 22:26 수정 2020-06-02 22:2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JTBC는 어제(1일) 영웅이란 찬사 뒤에 가려진 간호사들의 고통스러운 현실을 보도했습니다. 오늘도 이어가겠습니다. 오늘은 대구에 있는 병원에 소속돼 방역과 치료의 최전선에 섰던 간호사들에 초점을 맞추겠습니다. 감염 걱정을 무릅쓰고 코로나19와의 힘겨운 싸움을 이어온 3천여 명의 간호사들은 원래부터 대구의 병원에서 일했다는 이유로 코로나 수당을 하나도 받지 못했습니다.


 

 

관련기사

오늘의 주요뉴스 힘겹게 싸웠는데…대구 내 간호사엔 '코로나 수당 0원' 정부-대구 '핑퐁'만…수당서 제외된 현지 의료진, 왜 "사명감에 버텼지만 현실은…" 동산병원 간호사들의 이야기 [인터뷰] 대구 '코로나 병동' 지켰던 8년차 간호사 연결 '개척교회발 확진' 상당수가 무증상…대규모 유행 경고 교회 조사 나갔다 감염자 접촉…구청 공무원도 확진 멀쩡한데 왜?…종교모임은 왜 코로나 감염에 취약한가 초중고 178만명, 학교로…잇단 지역감염에 '조마조마' "감염 무섭지만 시험도 걱정" 학원가 북적…정부, QR코드 검토 학교 등교 중지됐는데…주변 PC방은 '마스크 무법지대' 서울역 '무차별 폭행' 가해자 검거 직후 영상 입수 KBS 여자화장실 '몰카' 용의자는 개그맨…경찰에 자수 의식 잃은 운전자…출근하던 소방관, 몸으로 막아 구조 주차 시비 후 밤새 입구 막은 입주민…700세대 '끙끙' '음주운전 바꿔치기' 장제원 아들 집유…법원 "합의·자수 감안" 모텔서 여대생 추락사, 용의자는 '무죄'…유족 국민청원 "왜 거짓말 해" 9살 아이 가방에 가둔 엄마…이전에도 학대 쿠팡 직원식당 조리사 숨져…"독한 청소약품 고통 호소" '성추행 혐의' 오거돈 영장 기각…"도주 우려 없고 고령 참작" 인하대 이어 서강대서도…온라인 시험 부정행위 적발 평화 시위에 최루탄…트럼프 "연방군 동원" 강경 대응 흑인 사인은 경찰 압력에 의한 '질식'…대규모 집회 가능성 '8분 46초' 바닥에 엎드린 시위대…곳곳 항의 메시지 "인종차별, 미국만의 문제 아냐"…전세계로 번지는 시위 무릎 꿇은 선수들 '흑인 사망' 추모…FIFA도 "징계 말라" [밀착카메라] 제품 결함에…크라우드펀딩 피해 속출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