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북한 '새 ICBM 개발' 보도에 "관련동향 예의주시" | JTBC 뉴스
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외교부, 북한 '새 ICBM 개발' 보도에 "관련동향 예의주시"

입력 2018-07-31 15:15

부 대변인 "ARF 계기 남북회담 개최시 판문점선언·북미합의 이행 논의"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부 대변인 "ARF 계기 남북회담 개최시 판문점선언·북미합의 이행 논의"

외교부, 북한 '새 ICBM 개발' 보도에 "관련동향 예의주시"

외교부는 북한이 새로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개발중인 정황이 포착됐다는 워싱턴포스트(WP) 보도에 대해 "정부는 한·미 관계당국 간 긴밀한 공조 하에 관련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득환 외교부 부대변인은 31일 정례 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대해 "정보 사안에 대해 우리가 확인하기는 어렵다"며 이같이 답했다.

WP는 30일(현지시간) 익명의 정보당국 관계자를 인용, 북한이 평양 외곽에 있는 한 대형 무기공장에서 액체연료를 쓰는 새 ICBM을 제조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고 보도했다.

김 부대변인은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8월초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싱가포르) 계기에 양자회담을 할 가능성에 대해 "남북 외교장관회담이 개최된다면 판문점 선언(4·27 남북정상회담 합의) 및 북미 정상회담 공동성명 이행을 위한 외교장관간 생산적이고 건설적인 의견을 교환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