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품위있는 그녀' 유서진-정다혜, 살 떨리는 난투극 예고

입력 2017-07-15 16:01

유서진-정다혜, 김선아-이태임보다 더 살벌하게 싸운다!
제작진, "유서진-정다혜의 난투극 결코 놓쳐선 안 될 명장면"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유서진-정다혜, 김선아-이태임보다 더 살벌하게 싸운다!
제작진, "유서진-정다혜의 난투극 결코 놓쳐선 안 될 명장면"

'품위있는 그녀' 유서진-정다혜, 살 떨리는 난투극 예고


유서진과 정다혜가 날씨 좋은 날 브런치 카페에서 살벌한 육탄전을 벌인다고 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연출 김윤철/제작 제이에스픽쳐스, 드라마하우스)는 우아진(김희선 분)이 참석한 브런치 모임의 멤버 차기옥(유서진 분)과 오경희(정다혜 분)가 육탄전을 벌이기 직전의 기싸움 현장을 공개했다.

학부모 모임에서 만나 친분을 쌓아온 두 사람은 오경희가 차기옥의 남편 장성수(송영규 분)와 바람이 나면서 연적 관계가 되었다. 오늘(15일) 방송에선 두 사람의 불륜 사실을 가장 늦게 알게 된 조강지처 차기옥의 반격이 시작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도도한 사모님 차기옥과 오경희의 대치상황에서는 일촉즉발의 긴장감이 물씬 느껴진다. 믿었던 남편뿐만 아니라 친구라고 생각했던 오경희에게 배신당했다고 생각하는 차기옥의 눈빛에서 강렬한 레이저가 쏟아져 나오고 있기 때문.

또한 불륜이 들통 난 줄 모르고 모임에 참석한 오경희는 차기옥의 갑작스러운 공격에 당황, 분노에 이르러 만만치 않은 대응으로 '대형사고'가 일어날 것임을 예감케 해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이날 유서진(차기옥 역)과 정다혜(오경희 역)의 육탄전은 부상 위험이 높아 많은 준비를 거친 후 촬영에 들어갔다. 유서진, 정다혜는 감정에 몰입한 가운데서도 힘 조절을 하며 실감나는 연기를 펼쳐 스태프들의 박수를 받았다고. 특히 어제(14일) 방송된 김선아(박복자 역)와 이태임(윤성희 역)의 난투극보다 더 살벌한 싸움을 선보일 것으로 알려져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품위있는 그녀' 관계자는 "유서진과 정다혜의 육탄전은 오늘 방송에서 가장 흥미진진한 볼거리가 될 것이다. 결코 놓쳐선 안 될 명장면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연기파 배우들의 단단한 내공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또한 두 사람의 싸움에서 충격적인 사실이 밝혀질 예정이니 더욱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품위있는 그녀'에서 또 하나의 이야기 축을 이루는 브런치 멤버들의 위험한 부부 생활은 깨알재미를 선사하며 시청자들을 열광시키고 있다. 차기옥, 장성수, 오경희의 삼각관계뿐만 아니라 '쇼윈도 부부'인 김효주(이희진 분)와 서문탁(김법래 분)의 맞바람, 오경희와 '폭력남편' 김봉식(채동현 분)의 갈등이 점입가경에 들어가 극적 재미를 배가하고 있다.

매회 충격적인 사건들의 릴레이로 더욱 흥미진진해지는 JTBC '품위있는 그녀'는 오늘(15일) 밤 11시 10회가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