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여제자 성폭행 혐의 특수학교 교사…피의자 신분 소환 조사 중

입력 2018-07-12 16:46

해당 교사 특수교사 자격도 갖추지 못해…부정채용 여부 논란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해당 교사 특수교사 자격도 갖추지 못해…부정채용 여부 논란

여제자 성폭행 혐의 특수학교 교사…피의자 신분 소환 조사 중

강원지역의 특수학교 교사가 장애 여학생 2명을 수년간 성폭행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경찰이 12일 해당 교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다.

강원지방경찰청은 특수학교 A 교사를 이날 오후 2시부터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A 교사에게 이날 오후 2시까지 출석하도록 통보했고, A 교사는 시간에 맞춰 조사 장소에 출석했다.

A 교사는 2014년부터 최근까지 지적 장애가 있는 여학생 2명을 교실 등지에서 수차례 성폭행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해당 학교는 학생과 상담을 하던 중 이 같은 내용을 듣고 지난 9일 경찰과 성폭력 상담센터에 A 교사를 신고했다.

A 교사는 지난 10일 직위 해제됐다. 그러나 A 교사는 자신의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 교사에 대한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 신청 등 신병 처리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와 목격자에 이어 피의자 조사까지 신속하게 수사를 진행 중"이라며 "피해자 진술의 신뢰성 등을 확보하기 위해 절차에 따라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A 교사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는 피해 학생이 추가로 나와 파문은 확산하고 있다.

강원도교육청은 성폭행 가해자로 지목된 A 교사가 속한 특수학교에 감사팀을 보내 전교생을 대상으로 피해 여부를 전수조사한 결과 피해자가 1명 더 있는 것을 확인했다.

추가 피해 여학생도 A 교사로부터 성추행 피해를 본 것으로 알려졌다.

성폭력 등 피해자 지원기관인 해바라기센터에서도 피해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추가 피해 여학생에 대한 조사도 진행할 방침이다.

또 2013년 특수학교에 채용된 A 교사가 채용 당시는 물론 현재까지 특수교사 자격을 취득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져 부정채용 여부도 논란이 될 전망이다.

한편 충격적인 소식을 접한 지역사회에서도 분노의 목소리가 들끓고 있다.

해당 지역시민연대는 이날 성명서를 통해 "사회적 약자인 미성년 장애학생에게 일어난 범죄에 참담함을 금할 수 없다"며 "경찰 및 교육 당국은 철저한 진상조사와 재발 방지 대책을 수립, 발표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