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클로징 (BGM : Tu eres la musica que tengo que cantar - 고영열, 존 노 (JTBC '팬텀싱어 3' 중))

입력 2020-06-01 22:09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오늘 뉴스룸은 여기까지입니다.

곧 유튜브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으로 소셜라이브가 이어집니다.

기동이슈팀 조소희, 하혜빈 기자와 함께 노동자들이 보호받지 못하는 사각지대를 집중적으로 들여다보겠습니다.

시청해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광고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