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스포트라이트' 지원자들 병풍으로 만든 '청탁 리스트'

입력 2017-11-22 15:39 수정 2017-11-22 15:59

방송: 11월 23일(목) 밤 9시 30분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방송: 11월 23일(목) 밤 9시 30분

'스포트라이트' 지원자들 병풍으로 만든 '청탁 리스트'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 강원랜드 부정채용에 대해 스포트라이트를 비춘다.

높은 연봉과 복지 혜택 등으로 '신의 직장'이라고 불리는 강원랜드에서 발생한 '2013년 교육생 부정채용'은 취업준비생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다.

당시 강원랜드 인사팀 관계자가 작성한 것으로 알려진 이른바 '청탁 리스트'에는 항목별로 나눠져 총 625명의 청탁 대상자의 이름까지 구체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다.

현역 국회의원과 시장, 심지어 횟집 주인까지. '추천자'에 이름을 올린 사람들은 각계 유력 인사 뿐 아니라 지역의 실력자까지 포함돼 있었다.

제작진은 이른바 '청탁 리스트'를 집중 분석했다. 그 과정에서 리스트를 작성한 당시 강원랜드 인사팀 관계자와 어렵게 연락이 닿을 수 있었다. 그는 리스트를 만든 이유에 대해 "청탁인원이 많아지면서 감당이 되지 않아 리스트를 작성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20여년 경험의 검사 출신 허익범 변호사를 만나 1년 2개월 동안 수사를 진행했음에도 불구하고 일어난 부실수사 논란에 대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허익범 변호사는 "청탁을 하는 과정에서 금품이 오갔는지 확인하는 것은 당연한 검사의 의무이고 수사의 방향이지만 이 부분에 대해 소홀히 했다는 의혹이 있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취재 중 강원랜드에서 2008년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리스트를 단독 입수했다. 파일명 '호랑이'. 또 다른 '청탁 리스트'로 추정되는 이 문건에 담긴 충격적인 내용을 방송에서 공개한다.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청탁랜드 또 다른 비밀 추적 편은 11월 23일(목)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