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유랑마켓' 홍성흔, 아들과 '깡'으로 대동단결! 커버 무대 공개

입력 2020-06-14 16:1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유랑마켓' 홍성흔, 아들과 '깡'으로 대동단결! 커버 무대 공개

홍성흔과 가족들이 그동안 봉인해둔 예능감을 터뜨린다.

14일(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스타와 직거래-유랑마켓'(이하 '유랑마켓')에는 한국 프로야구 레전드이자 현재 미국에서 지도자의 길을 걷고 있는 홍성흔이 의뢰인으로 함께한다.

선수 시절, 팬들을 위해 화끈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등 남다른 끼로 일명 '그라운드의 핵인싸'로 불렸던 홍성흔은,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전문 방송인 못지않은 활약을 펼쳤던 바 있다. 은퇴 후에는 예능인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할 것 같다는 주변의 예상과 달리 지도자로서의 꿈을 펼치기 위해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코치로 활동 중이다.

홍성흔은 "(그동안) 코치 활동에 집중하고 싶어서 방송 출연도 자제하고 있었다"라면서 "서장훈을 보면서 예능 안 하길 잘했다고 생각했다"라고 MC 서장훈을 향한 의미심장한 발언을 덧붙여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 이유는 본방송에서 공개될 예정.

한편, 코치 활동에 집중하고 싶다는 말과 달리 홍성흔은 "사실 내가 끼가 좀 많다" "기본 1일 3깡은 한다"며 꾹꾹 참아왔던 예능감에 시동을 걸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홍성흔의 끼를 그대로 물려받은 아들 홍화철도 '유랑마켓'의 직거래 완판을 기원하며 비의 '깡' 스웨그를 그대로 오마주해 현장에 있던 모두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반면 아들의 무대를 본 홍성흔은 "생각했던 것보다는 기대에 못 미쳤다"며 냉정하게 평가, 자신이 직접 열정의 퍼포먼스를 선보여 폭소를 유발했다.

화려한 조명은 없어도 '깡'으로 하나된 홍성흔 가족의 유쾌한 중고거래 도전기는 14일(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유랑마켓'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