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경찰, 급유선 선장 업무상과실치사 등 혐의로 긴급체포

입력 2017-12-03 21:23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인천 영흥도 낚싯배 전복 사고를 조사 중인 해경이 낚싯배와 충돌한 급유선 명진호 관계자를 긴급체포했습니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명진호 선장 전모 씨와 갑판원 김모 씨등 2명을 업무상과실치사 등 혐의로 조사를 하던 중에 긴급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해경은 이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