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일뜨청'윤균상X김유정 웃겼다 심쿵했다~ 연기포텐 터진 꿀케미

입력 2018-12-07 09:41

제작진 "선결의 오솔앓이가 본격적으로 시작, 윤균상 김유정의 물오른 로코 케미 기대해도 좋을 것"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제작진 "선결의 오솔앓이가 본격적으로 시작, 윤균상 김유정의 물오른 로코 케미 기대해도 좋을 것"

'일뜨청'윤균상X김유정 웃겼다 심쿵했다~ 연기포텐 터진 꿀케미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윤균상과 김유정이 꿀케미 폭발하는 독보적 연기 시너지로 매회 설렘 모먼트를 선사하고 있다.

JTBC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연출 노종찬, 극본 한희정, 제작 드라마하우스, 오형제)가 파격 변신을 선보인 윤균상, 김유정의 믿고 보는 연기 포텐에 힘입어 뜨거운 반응을 불러모았다. 첫 로맨틱 코미디에서 여심을 제대로 사로잡으며 '로코킹'에 등극한 윤균상은 시크함과 엉뚱함을 자유자재로 오가며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여기에 망가짐조차 사랑스러운 대체불가 매력으로 공감과 설렘을 동시에 저격한 김유정의 변신은 '일뜨청' 최고의 인기 비결.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한 윤균상과 김유정의 시너지는 상상초월 에피소드 속에서 따뜻한 설렘과 유쾌한 에너지를 풀어내며 취향 저격 新로코커플로 사랑받고 있다. 코믹과 설렘을 오가며 매회 심쿵 명장면을 탄생시키는 윤균상, 김유정의 연기포텐 터지는 꿀케미 모먼트를 짚어봤다.

#시작부터 차원이 달랐다! 美친 케미의 서막, 말머리 폭풍질주 첫 만남
이보다 짜릿한 임팩트를 선사한 첫 만남이 있을까. 선결과 오솔은 시작부터 차원이 달랐다. 짝사랑하는 도진(최웅 분)을 피해 말머리 가면을 뒤집어쓰고 달리던 오솔이 쓰레기 수거 수레와 함께 선결의 새하얀 차에 달려들면서 극과 극의 삶을 살던 두 사람의 운명에 접점이 생겼다. 심각한 결벽증을 가진 선결이 자신의 차에 뛰어든 오솔의 말머리를 벗기고, 땀범벅에 눈물 그렁한 오솔과 처음 만나는 장면은 '완전무결남' 선결과 '청포녀(청소를 포기한 여자)' 오솔의 캐릭터를 극적으로 대비시키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매력적인 원작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으로 업그레이드시킨 윤균상과 김유정의 시너지가 무엇보다 돋보이는 장면이자, 앞으로 펼쳐질 두 사람의 '무균무때' 힐링 로맨스에 기대감을 더했다.

# 만취 김유정에 동공지진 윤균상! 롤러코스터 드라이브부터 순대어택까지, 설렘은 덤~!
첫 회식에서 취한 오솔은 무균실 같았던 선결의 차 안에 거침없이 얼굴을 비비는가 하면 시원한 트림 한 방으로 화생방 경보를 울렸다. 평범한 주정이지만 선결에게는 생애 처음 맛본 신세계였을 터. 속이 안 좋아 힘들어하는 모습에 초민감 오솔센서를 장착하고 다이내믹하게 괴로워하는 선결과 해맑은 오솔의 콜라보는 롤러코스터처럼 짜릿한 웃음을 선사했다. 오솔이 감사의 표시로 쥐여준 순대 어택은 꿀잼의 절정이었다. 시크하지만 의외의 허당미를 장착한 윤균상과 세상 털털한 김유정이 능청스럽게 주고받는 코믹 호흡은 매회 웃음 명장면을 탄생시켰다. 예민하고 깐깐하지만 오솔을 당해내지 못하는 선결의 안절부절은 달라도 너무 다른 '청결이몽' 두 남녀의 시너지를 폭발시켰다. 무엇보다 까칠하게 굴다가도 만취한 오솔을 집까지 바래다주고, 집 앞에서 기다리고 있던 도진과 신경전을 펼치는 선결의 모습은 설렘 한 스푼까지 더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자꾸만 눈앞에 알짱대는 도진의 비웃음에 오솔은 마지막 자존심을 세우기 위해 선결에게 기습 뽀뽀를 감행했다. 티격태격하던 두 사람의 갑작스러운 입맞춤은 그야말로 '심멎'을 유발했다. 오기였지만 기습 뽀뽀를 하는 오솔의 박력과 애인인 척 해달라는 부탁을 거절하다 입맞춤에 얼어붙은 선결의 달라진 표정도 로맨틱 무드를 더했다. 하지만 기습 뽀뽀는 예측불가의 후폭풍을 불러왔다. 극강 결벽증의 소유자 선결은 쇼크로 그 자리에서 쓰러진 것도 모자라 시도 때도 없이 나타나는 오솔의 환영에 시달렸다. 자꾸만 시선이 향하고 저도 모르게 웃음을 지으면서도 더 모질게 구는 선결의 입덕부정기가 시작됐다. 뭐든 완벽할 것 같았던 선결에게 찾아온 귀여운 변화가 웃음을 유발하는 한편, 시청자들의 설렘지수를 높였다. 찰나의 입맞춤으로 달라진 선결과 오솔의 관계 변화를 더욱 기대케 한다.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제작진은 "윤균상과 김유정의 연기 호흡은 설명이 필요 없다. 적재적소의 애드리브로 웃음에 폭발력을 더하고 있다"며 "오솔을 향한 장선결의 입덕 부정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한층 매력을 더할 윤균상과 김유정의 독보적 로코 케미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한편,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 : JTBC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방송캡처)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