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5' 에일리 "15살에 회사 차렸다"…숨겨진 과거 공개 | JTBC 뉴스
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히든싱어5' 에일리 "15살에 회사 차렸다"…숨겨진 과거 공개

입력 2018-08-03 13:39 수정 2018-08-03 13:40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히든싱어5' 에일리 "15살에 회사 차렸다"…숨겨진 과거 공개

'히든싱어5' 에일리 편 소식에 모창능력자들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오는 5일 방송될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 시즌5'(기획 조승욱 / 연출 김희정 / 이하 '히든싱어5')에서 대체 불가한 가창력으로 남녀노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슈퍼디바 에일리 편이 공개된다.

에일리는 2012년에 휘성이 프로듀서를 맡은 디지털 싱글 "Heaven"으로 데뷔했다. 폭풍 가창력의 소유자로 데뷔 때부터 '초대형 신인', '슈퍼디바'로 주목받은 에일리는 발라드부터 R&B, 댄스, 팝, 힙합 뿐 아니라 OST까지 섭렵하며 남녀노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가수다.

이에 에일리와 비슷한 모창능력자들이 있을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에일리의 독보적인 가창력과 감성을 따라 하기 쉽지 않을 거라 판단한 패널들도 히든 스테이지가 거듭될수록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뉴이스트는 에일리와 데뷔 동기이기 때문에 다 맞출 수 있을 거라 자신했지만 연신 진땀 흘리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연예인 판정단들은 "왕중왕전보다 더 스릴 있다!", "정말 모르겠어요! 너무 똑같아요!"라 외치며 혼란스러워 하는 모습을 보였다. 절친한 휘성조차도 에일리에게 미안해 할 정도로 놀라운 실력자들이 대거 등장할 예정이라고 제작진은 전했다. 또한, 녹화 내내 즐거워했던 에일리가 예고에서 자신감 잃은 모습을 보여 과연 어떤 모창능력자들이 등장할지 더욱 더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 외에도 에일리는 불과 15살에 개인 회사를 차렸던 경험을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어렸을 때부터 음악을 너무 좋아해서 동네나 대학 축제에 노래하기 위해 직접 회사를 차렸다고 밝히며 당시 같이 음악하던 동료들과의 언더그라운드 활동기를 언급했다. 그러다 UCC 사이트에 올린 노래 영상이 조회수 천만을 넘으며 '천만소녀'가 된 사연, 그 영상으로 인해 미국의 유명 토크쇼에 출연하게 된 사연과 미국과 한국의 여러 관계자들에게 가수 제의를 받은 사연 등 데뷔 전 이야기들을 전했다는 후문이다.

에일리의 다양한 과거사와 에일리의 독보적인 가창력과 감성을 똑같이 재현할 모창능력자들의 정체는 오는 5일 방송되는 '히든싱어5'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히든싱어5'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와 그 가수의 목소리부터 창법까지 완벽하게 소화 가능한 '모창 도전자'의 노래 대결이 펼쳐지는 음악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히든싱어5'는 박미경, 비, 이소라, 자이언티, 조용필 등 전국에 걸쳐 끼 많은 모창 능력자들을 공식 홈페이지와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계정 '히든싱어5'를 통해 모집 중이다.

(JTBC 뉴스운영팀)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