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배수관 연결 공사 중 흙더미 무너져…근로자 2명 숨져

입력 2018-12-05 13:26 수정 2018-12-05 16:3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5일 오전 11시 57분께 경기도 파주시 연다산동에서 배수관 관로공사를 하던 중 흙더미가 무너지는 사고가 났다.

119 구조대가 사고 약 1시간 만에 땅에 파묻힌 근로자 A(52)씨와 B(50)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결국 숨졌다.

A씨 등은 이날 공터에 하수관 매설 작업을 하고 있었다. 중장비가 하수관을 내려주면 A씨와 B씨가 관을 연결하는 방식이었다.

3m 아래에서 작업을 하는 도중 관로 옆에 쌓여있던 흙과 돌이 순간적으로 무너지며 쏟아져 내린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목격자를 비롯해 해당 건설 업체 관계자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관계자들의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조사 중이며 과실이 드러나면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광고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