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이 시각 뉴스룸] 북, 고위급 회담 연기…북·미 정상회담도 '재고'

입력 2018-05-16 18:47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1. 북, 고위급 회담 연기…북·미 정상회담도 '재고'

[앵커]

오늘(16일) 열릴 예정이었던 남북 고위급회담이 무기한 연기됐습니다. 북측이 한·미 연합공중훈련 '맥스선더'를 문제 삼아 오늘 새벽 일방적으로 회담 연기를 통보한 겁니다. 이어 북한에서는 김계관 외무성 제1부상까지 나서 '미국이 일방적으로 핵포기를 강요하면 정상회담에 응할 것인지 재고려하겠다'고 주장했습니다.

신진 기자입니다.

[기자]

통일부는 북한이 오늘 0시 30분 남북고위급회담 이선권 북측 단장 명의의 통지문을 보내왔다고 밝혔습니다.

한·미 연합공중훈련 '맥스선더'가 군사 도발이라며 오늘로 예정된 회담을 연기하겠다고 통보해왔다는 겁니다.

[조선중앙통신 : 판문점 선언에 대한 노골적인 도전이며 좋게 발전하는 조선반도 정세 흐름에 역행하는 고의적인 군사적 도발이다.]

통일부는 이에 대해 유감이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북측에 조속히 회담에 나올 것을 촉구했습니다.

[백태현/통일부 대변인 : 4월 27일 양 정상이 합의한 판문점 선언의 근본 정신과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 것으로…]

통일부는 오늘 오후 이 같은 입장이 담긴 대북 통지문을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김계관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은 오늘 오전 담화문을 통해 "미국이 일방적인 핵포기만 강요할 경우 북·미 정상회담을 재고려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 제 1부상은 최근 미국 트럼프 행정부에서 거론하고 있는 선핵포기 후 보상 방식 등에 대해 '대화 상대방을 자극하는 망발'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영상편집 : 원형희)

+++

2. 미 국무부 "북·미 정상회담 준비, 계속 진행"

미국 국무부는 북한의 남북고위급 회담 무기한 연기 통보에도 북미 정상회담 준비를 계속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헤더 나워트 국무부 대변인은 현지시간 15일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으로부터 입장 변화를 통보받은 것이 없다면서 북미 정상회담 준비를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도 북한이 발표한 내용에 대해 별도로 살펴 동맹국들과 조율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3. 관세청, 외환거래법 위반 혐의 대한항공 압수수색

관세청이 이번에는 외환거래법 위반 혐의로 대한항공 본사를 압수수색했습니다. 서울본부세관 조사국은 대한항공 본사 자금부 등 5개 과와 전산센터 등에 오늘 오전부터 직원 40여 명을 보내 관련 증거들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앞서 인천본부세관은 조양호 회장 일가의 관세포탈과 밀수 혐의를 확인하기 위해 전산센터 등을 압수수색했었습니다. 한편 출입국 당국도 조 회장 일가가 불법으로 입국한 필리핀 가사도우미 10여 명을 고용했던 정황을 잡고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4. 문무일 "검찰권 공정한 행사 감독이 총장 직무"

문무일 검찰총장이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와 관련해 부당한 외압을 가했다는 수사단의 주장을 강하게 반박했습니다. 문 총장은 오늘 오전 출근길에서 기자들을 만나 검찰권이 바르고 공정하게 행사되도록 관리 감독하는 것이 총장의 직무라고 생각한다며 검찰총장의 적법한 직무 행위였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전날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단은 보도자료를 통해 문 총장이 수사단 출범 당시 수사 불개입 입장을 밝힌 것과 달리 권성동 자유한국당 의원 구속 여부 등을 놓고 수사 지휘권을 행사했다고 주장해서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5.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용의자, 9년 만에 검거

9년 전 제주에서 발생한 보육교사 살인 사건의 용의자가 붙잡혔습니다. 제주지방경찰청은 49살 박모 씨를 살인 혐의로 오늘 오전 8시 20분쯤 경북 영주에서 긴급체포해 제주로 압송했습니다. 택시를 운전했던 박 씨는 2009년 2월 1일 보육 교사 였던 당시 27살 A씨를 제주시 용담동에서 태우고 애월읍으로 가다 목을 졸라 죽이고 시신을 버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박 씨는 당시에도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됐지만 부검 결과 제시된 사망 추정 시간에 알리바이가 있어서 그대로 풀려났습니다.

6. 낮 시간당 30mm 국지성 폭우…밤에도 돌풍·호우

오늘낮 중부 지역에 국지성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특히 서울에서는 한때 시간당 3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오늘 밤과 내일 새벽에도 중부 지방에는 돌풍과 함께 시간당 20mm 넘는 폭우가 내릴 가능성이 큽니다. 기상청은 수도권 등 일부 지역은 모레까지 비가 계속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습니다.

관련기사

관련이슈

JTBC 핫클릭

키워드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