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인터뷰] 이수정 교수 "조주빈, 자신을 '악마'라며 과대 포장한 것"

입력 2020-03-26 14:26 수정 2020-03-26 15:26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 인용보도 시 프로그램명 'JTBC <전용우의 뉴스ON>'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 방송 : JTBC 전용우의 뉴스ON (13:55~15:30) / 진행 : 전용우


[앵커]

'n번방' 사건 등을 두고 국민적 공분이 높아지면서 핵심 피의자 조주빈이 어떤 인물인지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이수정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전화로 연결해 자세한 얘기 나눠보겠습니다. 

 
  • 조주빈이 "악마의 삶"이라고 말한 이유는?

    [이수정/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조주빈, 자신을 '악마'라며 과대 포장한 것. 조주빈, 온라인서는 '전지전능' 자의식 과잉.]


  • 조주빈 사건, 프로파일러 투입해야 하나?

    [이수정/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조주빈, 성도착이라기보다는 금전 노린 것으로 보여. 조주빈이라는 인물보다 사이버 공간 취약성 대책 세워야.]


  • 조주빈 피해자 중 범행 도운 사람 있는데?

    [이수정/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온라인서도 '감금'…가능 가해에 동조한 모습.]


  • 조주빈, 50대 사업가 행세한 이유는?

    [이수정/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조주빈, 영향력 큰 인물 행세하며 범행. 닉네임이 '박사'인 것도 비슷한 맥락.]


  • n번방 유사범죄,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이수정/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피해자들에게 새 주민번호 부여하는 것 고려해야.]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관련VOD이슈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