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대웅제약, 보톡스기술 불법취득 조사 거부…첫 과태료 부과

입력 2020-03-26 08:17 수정 2020-03-26 09:58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중소벤처기업부는 기술침해에 대한 행정조사를 거부한 대웅제약에 과태료 500만 원을 부과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술침해 행정조사 제도가 도입된 이후 과태료가 부과된 첫 번째 사례입니다.

메디톡스는 지난해 3월 자사 전 직원이 빼낸 보톡스 제품의 원료와 제조기술 자료를 대웅제약이 불법으로 사용하고 있다고 신고했습니다.

중기부는 이를 확인하기 위해 현장조사를 요청했지만 대웅제약이 거부해 과태료를 매겼다고 설명했습니다.

관련기사

JTBC 핫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