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비스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아티클 바로가기 프로그램 목록 바로가기

신천지 "30만 신도 달성" 했다더니…명단은 왜 21만2천명?

입력 2020-02-27 07:36 수정 2020-02-27 09:52
크게 작게 프린트 메일
URL 줄이기 페이스북 트위터


[앵커]

그런데, 신천지가 준 명단에 적힌 신도의 수와 직접 얘기하는 신도의 수가 조금 다릅니다. 정부에 낸 명단에는 21만 2000명인데 지난달에 열린 신천지 총회에서는 예비 신도까지 합하면 30만 명이 된다고 발표를 했습니다.

황예린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12일 경기도 과천본부에서 신천지 정기총회가 열렸습니다.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되기 전입니다.

이 총회는 지난해 신천지가 활동한 내역을 총정리하는 자리였습니다.

[이만희/신천지 총회장 (지난 1월 12일) : 36차 총회가 선포되겠습니다. (아멘.) 1년 동안 일을 어떻게 해왔는지 잘 들으셔야 되겠죠? (아멘.) 그러고 또 잘해야 되겠죠? (아멘.)]

신천지 측이 가장 집중한 활동은 1년 사이 세를 얼마나 늘렸는지였습니다.

[이만희/신천지 총회장 (지난 1월 12일) : 여러분들 (신도 증가) 모두 몇 퍼센트 했는지 아십니까? 각 지파 말해봐요. 천국 천국. 빨갱이 천국인가? 양심이라도 있어야지.]

총회에서 발표한 신도 수는 최근 정부가 입수한 21만 2000여 명과 달랐습니다.

[신천지 총회 진행자 (지난 1월 12일) : 12지파 성도 현황입니다. 신천지 35년(2018년) 12월 20만2899명에서 신천지 36년(2019년) 12월 23만9353명으로 3만6454명 증가하여 18% 성장…]

여기에 교육생까지 포함하면 약 30만 명이라는 발언도 나왔습니다.

[신천지 총회 진행자 (지난 1월 12일) : 그 외에 약 7만명은 현재 수료를 마치고 교회 입교 대기자가 있습니다. 모든 숫자를 합하면 약 30만명이 되겠습니다.]

신천지 측은 정부에 제공한 명단 외에 "3만 3000여 명의 해외 거주자"가 있다며 "이 명단 역시 제출할 예정"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자료제공 : 윤재덕 종말론사무소장)
(영상디자인 : 이창환)
 

관련기사

JTBC 핫클릭